가슴_

PUBLISHED 2011.07.13 09:56
POSTED IN [ 별헤는 밤 ]  | Written by 꼬마 철학자
가슴 한 쪽..
떼어놓듯..

긴긴 시간동안..
날 헤매게 할..

그녀_


'[ 별헤는 밤 ]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고요_  (0) 2011.07.16
연습_  (0) 2011.07.15
가슴_  (0) 2011.07.13
오늘은_  (0) 2011.06.09
보고싶습니다_  (0) 2011.05.29
노무현 대통령님 사랑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