비_

PUBLISHED 2011.07.27 21:48
POSTED IN [ 별헤는 밤 ]  | Written by 꼬마 철학자
짙은 구름이 내려왔다

하늘과 땅사이가 좁혀졌다.

비구름이 말을 건다.

"너희들이 탐하던 하늘을 가까이 해줬건만 네 꼴이 왜 그러느냐!"

"......."

'[ 별헤는 밤 ]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용도_  (0) 2011.09.05
외로워_  (2) 2011.08.06
비_  (2) 2011.07.27
상상_  (0) 2011.07.20
연_  (0) 2011.07.16
  1. 하하
    맘에드는 말
    네 꼴이 왜 그러느냐-
    2011.08.09 23:23 신고
  2. 네네~ :]
    2011.08.14 18:37 신고
노무현 대통령님 사랑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