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리

PUBLISHED 2010.11.28 23:13
POSTED IN [ 별헤는 밤 ]  | Written by 꼬마 철학자
정리되지 않은 생각.
정리되지 않은 감정.
정리되지 않은 일상.

정리되지 않은 모든 것들이.

내가 되어버린.
익숙함.

밀려오는 담담한.
지독히도 담담한 물음과 답변들.

끝끝내.
터져버린.

...
..
.


'[ 별헤는 밤 ]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질주_  (0) 2010.12.02
좋은 사람_  (0) 2010.11.30
정리  (2) 2010.11.28
멍하니_  (0) 2010.11.26
용기  (2) 2010.11.25
  1. 비밀댓글입니다
    2010.12.01 21:01
  2. 너무나 잘 알지만..
    내 마음이 받아들여지지 않는 물음과 답변들이 많아요.

    정리되지 않은 모든 것들이..
    혼란스럽고.. 어느새 그 어지러운 것들이 익숙해지다가..
    결국 또 처음으로 되돌아간 느낌..

    갈등들..

    결국.. 내 스스로 이겨내지 못하고..
    터져버리는 것 같아요..
    2010.12.02 00:08 신고
노무현 대통령님 사랑합니다